성인성녀들
       
 
전체글 보기  
       
 saint
성인성녀게시판
saint 보드가 정상적으로 생성되었습니다.
이 부분의 출력내용은 [보드설정]-[2-30] 에서 지정합니다.
   

Warning: Division by zero in /home2/missa/html/missabbs/skin_board/s_build_cafeblog/2_index.php on line 1233
  5994
작성자 6월 30일
작성일 2011-05-10 (화) 18:32
분 류 6월
첨부#1 bab9c0dac7cab8b3bab8c6f7c0a3.jpg (72KB) (Down:711)
첨부#2 bab9c0dac7cab8b3bab8c6f7c0a32.jpg (28KB) (Down:808)
ㆍ추천: 0  ㆍ조회: 6582      
IP: 221.xxx.194
http://missa.or.kr/cafe/?saint.6013.
“ 복자 필립보 포웰(Philip Powell) ”


 

성인명 - 필립보 포웰(Philip Powell)

축일 - 6월 30일

성인구분 - 복자

신분 - 순교자

활동연도 - 1594-1646

같은이름 - 비리버, 필리뽀, 필리뿌스, 필리포, 필리포스, 필리푸스, 필립, 필립부스, 필립뽀, 필립뿌스, 필립포, 필립푸스



 영국 웨일스(Wales) 남동부 궨트(Gwent) 혹은 브리컨의 트롤윙에서 태어난 필리푸스 포웰(Philippus Powell, 또는 필립보)는 16세 때에 런던으로 가서 법률을 공부하다가 2-3년 뒤에 업무차 프랑스의 두에(Douai)로 갔다. 그는 여기서 베네딕토회에 큰 매력을 느껴서 1619년에 입회하였다.

 

 1622년 3월 7일 그는 영국 선교사로 파견되었다. 그는 처음에 잉글랜드(England) 남서부 데번셔(Devonshire)로 가서 어느 가톨릭 신자 가정을 소개받았는데, 그 후 20여 년간 데번(Devon)과 서머싯(Somerset) 그리고 콘월(Cornwall) 지방에서 숨어 다니며 배교자와 이단자들을 권면하는 등 사목활동을 열렬히 전개하였다. 영국에 내란이 일어났을 때 그는 고링 장군 편에 가담하여 종군사제로 일하다가 웨일스 지방으로 여행하던 중에 가톨릭 사제임이 발각되어 런던으로 호송되었다. 옥중생활 속에서도 그의 놀라운 신심과 그리스도교적 덕행이 빛을 발했기 때문에 관리들조차 그를 아주 점잖게 대하였다. 그는 타이번(Tyburn)에서 교수형을 받고 하느님 품에 안겼다. 그는 1929년 교황 비오 11세(Pius XI)에 의해 복자품에 올랐다.

  5993
작성자 6월 30일
작성일 2011-05-10 (화) 18:29
분 류 6월
첨부#1 bcbac5d7bfc0b9dfb5b5.jpg (21KB) (Down:773)
첨부#2 bcbac5d7bfc0b9dfb5b52.jpg (53KB) (Down:300)
ㆍ추천: 0  ㆍ조회: 1394      
IP: 221.xxx.194
http://missa.or.kr/cafe/?saint.6012.
“ 성 테오발도(Theobald) ”


 

성인명 - 테오발도(Theobald)

축일 - 6월 30일

성인구분 - 성인

신분 - 신부, 은수자

활동지역 - 프로뱅(Provins)

활동연도 - 1017-1066년

같은이름 - 떼오발도, 떼오발두스, 테오발두스, 테오발드



 프랑스 북동부 샹파뉴(Champagne)의 아르눌(Arnoul) 백작의 아들로 프로뱅에서 태어난 성 테오발두스(Theobaldus, 또는 테오발도)는 장성하여 군인이 되었으나, 수도생활에 대한 미련을 늘 품고 있었다. 마침내 그는 군인 생활을 청산하고는 부친의 허락을 받고서 랭스(Reims)의 성 르미(Remy) 수도원으로 들어갔다. 그는 여기서 발터(Walter)라는 귀족과 만나 아르덴(Ardennes)의 쉭시에서 은수생활을 시작하였다.

 

 그들은 낮 동안에 석수일과 들일을 하여 생계를 꾸렸고, 밤에는 기도로 날을 밝혔다. 그 후 그들은 에스파냐의 산티아고 데 콤포스텔라(Santiago de Compostela)와 로마(Roma)를 순례하였고, 이탈리아의 비첸차(Vicenza) 근교 살라니고(Salanigo)에서 은수생활을 계속하였으나 2년 뒤에 발터는 운명하였다. 성 테오발두스는 그의 뛰어난 성덕으로 인하여 많은 제자를 얻었고, 그들의 권유에 따라 카말돌리회 사제가 되었다. 그 후 그의 부모 역시 그에게 감화를 받고 은수자가 되었으며, 1073년에 교황 알렉산데르 2세(Alexander II)에 의하여 시성되었다.

  5992
작성자 6월 30일
작성일 2011-05-10 (화) 18:27
분 류 6월
ㆍ추천: 0  ㆍ조회: 2549      
IP: 221.xxx.194
http://missa.or.kr/cafe/?saint.6011.
“ 성녀 클로트신다(Clotsindis) ”

 

성인명 - 클로트신다(Clotsindis)

축일 - 6월 30일

성인구분 - 성녀

신분 - 수녀원장

활동지역 - 마르시엔(Marcienne)

활동연도 - +714년

같은이름 - 글로트신다, 글로트신디스, 끌로뜨신다, 끌로뜨신디스, 클로트신디스



 성녀 클로트신다는 오스트레반트(Ostrevant)의 성 아달발두스(Adalbaldus, 2월 2일)와 성녀 릭트루다(Rictrudis, 5월 12일)의 딸로 태어났다. 그녀는 성녀 릭트루다가 플랑드르(Flandre)에 설립한 마르시엔 수녀원에서 그녀의 어머니로부터 교육을 받고 수녀가 되었으며, 688년에 그곳의 수녀원장이 되었다.

  5991
작성자 6월 30일
작성일 2011-05-10 (화) 18:26
분 류 6월
ㆍ추천: 0  ㆍ조회: 1238      
IP: 221.xxx.194
http://missa.or.kr/cafe/?saint.6010.
“ 성 오스티아노(Ostianus) ”

 

성인명 - 오스티아노(Ostianus)

축일 - 6월 30일

성인구분 - 성인

신분 - 신부

활동연도 - +연대미상

같은이름 - 오스띠아노, 오스띠아누스, 오스씨아노, 오스씨아누스, 오스티아누스



 성 오스티아누스(또는 오스티아노)는 프랑스의 사제로 지금도 비비에르(Viviers)에서 공경을 받고 있다.


  5990
작성자 6월 30일
작성일 2011-05-10 (화) 18:25
분 류 6월
첨부#1 bcbab3e0bfa1b7bbc6aeb7e7b4d9.jpg (63KB) (Down:134)
첨부#2 bcbab3e0bfa1b7bbc6aeb7e7b4d92.jpg (50KB) (Down:160)
ㆍ추천: 0  ㆍ조회: 1681      
IP: 221.xxx.194
http://missa.or.kr/cafe/?saint.6009.
“ 성녀 에렌트루다(Erentrudis) ”


 

성인명 - 에렌트루다(Erentrudis)

축일 - 6월 30일

성인구분 - 성녀

신분 - 동정녀

활동지역 - 잘츠부르크(Salzburg)

활동연도 - +718년경

같은이름 - 에렌뜨루다, 에렌뜨루디스, 에렌트루디스



 성녀 에렌트루다는 성 루페르투스(Rupertus, 3월 27일)의 조카로서 성 루페르투스가 고향 잘츠부르크에 수도원을 세울 때 수많은 여성들과 함께 협력하였고, 나중에는 이 공동체의 원장이 되었다. 성 루페르투스의 서거 얼마 전 어느 날 그녀는 성 루페르투스의 부름을 받고 그를 방문하였다. 이때 그는 성녀 에렌트루다에게 비밀을 지키기로 다짐을 받고 몇 가지 약속을 하였다고 한다. 그 약속 중의 하나는 성 루페르투스가 죽고 난 뒤에 곧 나를 따라 영생에 들겠느냐고 물었을 때 성녀 에렌트루다는 기꺼이 그렇게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굳게 약속하였다.

 

 성 루페르투스가 죽은 지 얼마가 지난 어느 날 그녀가 자신의 구원을 위하여 열심히 기도하고 있을 때 성인이 발현하여 그녀에게 말을 건넸다.

 

 “사랑하는 자매여, 이제 천국에 들어갈 때가 되었으니 이리 오너라.” 그 후 그녀는 즉시 병이 들었고 며칠 내에 운명하고 말았다. 그녀는 718년 6월 30일에 운명한 것 같다. 그 후 그들이 세운 수도원과 성당이 오랫동안 방치되었다가 3백 년이 지난 뒤에 성 헨리쿠스(Henricus, 7월 13일) 왕에 의하여 재건되었다. 성왕 헨리쿠스는 그녀에 대한 신심을 가지고 늘 기도하며 나라를 다스렸다고 한다. 성녀 에렌트루다의 유해는 현재 논베르크(Nonnberg) 성당에 안장되어 공경을 받고 있다.

12345678910,,,11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