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사 홈 | 거룩한독서 & 성경 | 가톨릭자료실 | 미사웹진 | 사제관 | 갤러리&미디어 | 음악카페 | 사무실|신자광고 | 미사웹메일

회원등록 비번분실

  미사웹메일  
공지사항
미사웹메일

  말씀 광장  
강론자료실
말씀과 놀이
주보나라
영성연구소
묵주기도
구약성경독서
신약성경독서
성인성녀자료실
성지순례

전체방문 : 141,290
오늘방문 : 3
어제방문 : 2
전체글등록 : 74,056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23484
댓글및쪽글 : 5791


 notice
공지사항
  주님께서 필요하시답니다.
ㆍ작성자: 요한신부 ㆍ작성일: 2011/04/16 (토)  
 

내가 가진 것들 중에서 주님께서 필요로 하시는 것은 무엇이 있을까요? 그런데 이런 질문에 쉽게 대답하기는 참 어렵습니다. 왜냐하면 지금까지 내가 필요한 것만을 주님께 말씀을 드렸지, 주님께서 필요로 하시는 것이 무엇인지를 여쭈어 보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어느 임금이 길을 가다가 시원한 물을 한잔 마시고 싶었습니다. 그래서 신하들에게 말을 했습니다. “시원한 물을 한잔 마시고 싶네.” 그러자 신하들은 사방으로 흩어져 물을 떠왔습니다. 어떤 이는 얼음물을, 어떤 이는 계곡 물을, 어떤 이는 몸에 좋은 물을, 어떤 이는 맛이 좋은 물을...,



물을 떠온 신하들은 각자 자신이 떠온 물을 왕께서 드시길 원했습니다. 그래서 자신들이 떠온 물에 대해서 장황하게 설명을 하였습니다. “임금님! 이 물은 몸에 좋은 물로써...,”



임금은 기분이 좋았습니다. 신하들이 자신을 생각해 주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한 신하만은 왕에게 물을 내밀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그 신하에게 물었습니다.

“그대는 나를 위해 물을 떠오지 않았소?”



그러자 그 신하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임금님! 임금님께는 많은 신하들이 있어서 충분히 시원한 물을 드실 수 있다고 생각을 하였습니다. 저도 가진 물이 있었으나 제가 목이 말라서 제 물은 제가 마셨습니다.”



그러자 임금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대는 그대가 필요한 것만을 찾고 있으니, 내가 그대에게 도움을 청할 방법이 없겠소. 그리고 그대가 나에게는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으니, 그대는 그대 갈 길을 가시오. 더 이상 나를 따라오지 마시오.”



결국 임금께 물 한잔 주기 아까워 자신이 마셔버린 그 신하는 임금으로부터 버림을 받게 되었습니다. 그 후로 그 사람에게 붙은 별명이 생겼습니다.



“물 한잔도 아까워서 주지 않던 사람!”

그리고 그 뒤에 후렴으로 따라 붙는 말이 또 생겨났습니다.

“ 꼴 좋다.”





내가 가진 것들 중에서 주님께로 필요로 하시는 것은 무엇이 있을까요? 나귀 주인은 행복했을 것입니다. 나 또한 나귀 주인처럼 그렇게 주님을 위해 내어 드린다면 행복해질 것입니다.



주님을 위해 내 것을 겸손하게 내어 드릴 때, 주님께서는 나에게 더 큰 은혜를 베푸신다는 것을 꼭 기억하면서, 내가 주님을 위해 내어 드릴 수 있는 것이 무엇인지 생각해 봅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236 카네이션 ^*^ 2011년 5월 7일
235 부활계란 묵상 요한신부 2011년 4월 23일
234 마음을 바꾸고, 눈을 들어 보니 요한신부 2011년 4월 23일
233 주님께서 필요하시답니다. 요한신부 2011년 4월 16일
232 성지가지 요한신부 2011년 4월 16일
231 놈과 선생의 차이 요한신부 2011년 4월 6일
230 일본~ 밉지만 지금은 도와 줄 때 요한신부 2011년 3월 20일
229 “약속의 기쁨!” 관리자 2011년 2월 18일
228 신앙의 스승이신 어머니! 요한신부 2011년 2월 11일
227 가족들과 차례를 지내십니까? 요한신부 2011년 2월 3일
226 당신은 행복한 사람입니까? 관리자 2011년 1월 28일
225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요한신부 2011년 1월 3일
224 메리 크리스마스 관리자 2010년 12월 25일
223 유혹 요한신부 2010년 12월 15일
222 미사 홈페이지를 좀 바꿨습니다. 관리자 2010년 11월 23일
12345678910,,,20
올바른 인터넷 문화를 위해 함께 노력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