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사 홈 | 거룩한독서 & 성경 | 가톨릭자료실 | 미사웹진 | 사제관 | 갤러리&미디어 | 음악카페 | 사무실|신자광고 | 미사웹메일

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가톨릭자료실
구약성경이야기
신약성경이야기
타종교자료실
신학자료실
가톨릭사전
교회법자료실
가톨릭유머
배꼽잡는이야기
신학자료실
전례자료실
가톨릭교리자료
교회사자료실
신삼위일체론
신학자료실



  travel memorys
하느님에 대해 알아 봅시다.
  
작성자 삼위일체론
작성일 2002-08-09 (금) 12:17
ㆍ추천: 0  ㆍ조회: 879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부활하신 분의 하느님)
 

1.2.2. 부활하신 분의 하느님


예수께서는 그분의 전적인 구체적 인간성을 버리지 않고 하느님의 삶 안으로 들어오신다. 그리고 하느님은 특별히 그와 함께 친교를 드러내신다. 하느님 안에서의 부활하신 분과 부활하신 분 안에서의 하느님은 결국 같은 실재이시다. 여기서 예수 그리스도와 하느님은 유일무이한 일치를 드러내신다. 사도 바울로는 하느님의 아들에 대한 구약의 상속을 상기시키면서 예수 그리스도가 바로 하느님의 아들이라는 것을 고백하며 증언한다 : “그것은 당신의 아드님에 관한 것입니다. 그분은 육으로는 다윗의 후손으로부터 태어나셨으며 거룩함의 영으로는 죽은 자들의 부활 이후 권능을 지닌 하느님 아들로 책봉되신 분,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로마 1,3-4) 부활사건은 예수님의 정체성이 하느님의 아들로서, 메시아로서, 믿는이들의 주님으로서 설정되게 하는 하느님의 행위처럼 이 본문에서 소개된다. 하느님께서 한 분의 아드님을 갖고 계신다. 그 아드님은 예수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사람의 아들이지만 몸소 하느님 나라, 세상의 주님과 메시아가 되시기 위해 그분을 죽은 자들 가운데서 부활시키시고 영원 안에 들어 높이시어 하느님과 지극히 친밀하셨고 지금도 그렇다. 이러한 의미에서 예수님의 부활은 더욱더 하느님의 본질적인 신비가 계시되는 하느님의 속성이 된다. 이제 ‘부활하신 분의 하느님’이라는 표현 안에서 하느님에 대한 계시가 충만하게 드러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209 승천 예수님 04-09 11:06 2015
1208 신경의 기원과 역사-신약성서에 나타난 신앙고백의 상황 삼위일체론 08-09 12:38 1781
1207 신경의 기원과 역사-신약성서에 나타난 신앙고백의 상황(양식 : 하느님 아버지와 .. 삼위일체론 08-09 12:34 1443
1206 신경의 기원과 역사-신약성서에 나타난 신앙고백의 상황(그리스도론 양식2 : 케리.. 삼위일체론 08-09 12:34 1626
1205 신경의 기원과 역사-신약성서에 나타난 신앙고백의 상황(그리스도론 양식1 : 예수.. 삼위일체론 08-09 12:34 1720
1204 교회의'신앙 고백'과의 관계-신경의 기원과 역사(신약성서에 나타난 신앙고백의 상황).. 삼위일체론 08-09 12:34 1717
1203 교회의'신앙 고백'과의 관계-신경의 기본 기능(교의적인 기능) 3 삼위일체론 08-09 12:34 1322
1202 교회의'신앙 고백'과의 관계-신경의 기본 기능(신앙고백의 기능) 삼위일체론 08-09 12:34 1192
1201 삼위일체 교의의 발전과 전망-교회의'신앙 고백'과의 관계 삼위일체론 08-09 12:17 1203
1200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하느님은 사랑이시다) 삼위일체론 08-09 12:17 1022
1199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부활하신 분의 하느님-아버지,아들,영) 삼위일체론 08-09 12:17 1008
1198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부활하신 분의 하느님-성령) 삼위일체론 08-09 12:17 848
1197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부활하신 분의 하느님-아들) 삼위일체론 08-09 12:17 945
1196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부활하신 분의 하느님) 삼위일체론 08-09 12:17 879
1195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예수의 하느님-사랑의 계명) 삼위일체론 08-09 12:09 950
1194 성서의 하느님-신약성서(예수의 하느님-아버지) 삼위일체론 08-09 12:09 1590
12345678910,,,76
올바른 인터넷 문화를 위해 함께 노력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