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사 홈 | 거룩한독서 & 성경 | 가톨릭자료실 | 미사웹진 | 사제관 | 갤러리&미디어 | 음악카페 | 사무실|신자광고 | 미사웹메일

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가톨릭자료실
구약성경이야기
신약성경이야기
타종교자료실
신학자료실
가톨릭사전
교회법자료실
가톨릭유머
배꼽잡는이야기
신학자료실
전례자료실
가톨릭교리자료
교회사자료실
신삼위일체론
신학자료실



 column,criticism
교회사 자료실
 
작성자 교회사, 한국교회사
작성일 2002-06-04 17:08
ㆍ추천: 0  ㆍ조회: 725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알렉시오 우세영(禹世英, 1845-1866)
 

성(聖) 알렉시오 우 세영(禹世英, 1845-1866)

  고집이 세다고 ‘세필’이라고도 불린 우 세영은 1845년에 황해도 서흥 지방의 유명한 양반의 셋째 아들로 태어났다. 그의 부친은 아들이 총명하고 뛰어난 재질을 지니고 있음을 발견하고 교육에 힘써 1862년에 우 세영은 과거에 급제하였다. 이즈음에 그는 김 요한이라는 회장을 만나 천주교에 대한 얘기를 듣고 감화되어 입교하기로 결심하였다. 그는 반대에도 불구하고 집안 식구의 감시에서 몰래 빠져 나와 어느 교우촌에서 교리를 배우고 1863년에 다른 예비자들과 함께 한양의 베르뇌 주교를 만나 세례를 간청하였다. 주교는 젊은이의 학식과 신앙심에 매혹되었으나 나이가 어리고 외교인 가정에서 신앙 보존이 어렵다고 보아 영세를 연기하고 그를 정 의배 회장에게 보내어 관찰하도록 지시하였다. 1주일 후에 정 회장은 우 세영이 꾸준히 신앙생활할 능력이 있음을 주교에게 보고하였다. 마침내 우 세영은 알렉시오라는 세례명으로 영세하였다. 후에 그는 주교에게 약속한 대로 그의 집안 식구에게 교리를 가르치고 세례를 주었다. 그러나 그의 가정은 지방에서 널리 알려져 신앙생활하기도 어렵고 박해의 위험도 있어 평안도 논재 지방(지금의 평안남도 대동군 율리면 답현리)으로 이사하였다.

  1866년 박해가 일어나자 즉시 우 세영은 16명의 신자들과 함께 체포되었으나 지방 관장의 위협과 고문에 못 이겨 배교하고 석방되었다. 집에 돌아온 그는 뉘우치고 말 한 필을 준비하여 고문으로 상처난 몸을 이끌고 이웃 사람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한양으로 떠났다. 우 알렉시오는 정 의배 회장댁에 도착하여 그곳에 있던 포졸에게 자기도 천주교인이라고 자수하여 포도청에 압송되었다. 그는 재판관이 감언이설과 위협을 통해 배교를 강요하였으나 끝내 신앙을 지켰고 감옥에서 베르뇌 주교를 만나 고해성사를 보고 3월 11일에 정 회장과 함께 사형언도를 받고 새남터로 향하는 함거에 올랐다. 형장으로 가는 도중에 병졸들이 배교시키려고 시도하였으나 그는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나는 지난번에 배교한 사실만으로도 많은 고통을 받았습니다. 이제 나는 우리 베르뇌 주교님을 따라 죽기만을 바랄 뿐입니다.” 우 세영은 치명하기 바로 직전에 다시 한 번 배교의 권유를 받았지만 거절하고 두 성직자와 정 회장 다음으로 마지막에 칼을 받아 21세의 나이로 순교하였다. 그도 역시 1968년에 복자로 선언되었고 1984년에 성인으로 선포되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5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요셉 장주기(張周基, 1803-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691
374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루까 황석두(黃錫斗, 1813-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711
373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알렉시오 우세영(禹世英, 1845-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725
372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마르꼬 정의배(丁義培, 1795-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680
371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요한 전장운(全長雲, 1810-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656
370 병인박해 순교자 성 베드로 최형(崔炯, 1813-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639
369 병인박해 순교자 홍봉주(洪鳳周, 토마스. 1814-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734
368 병인박해 순교자 성(聖) 요한 남종삼(南鍾三), 1817-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847
367 병인박해 순교자 삐에르 오매뜨르 (Pierre Aumaitre. 1837-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749
366 병인박해 순교자 마르땡-뤼끄 위앵(Martin-Luc Huin. 1836-1866) 교회사, 한국교회사 2002/06/04 687
12345678910,,,44
올바른 인터넷 문화를 위해 함께 노력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