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론모음
강론을 위한 자료실
       
 
전체글 보기  
       
 logos
말씀과 전례
작성자 요한
작성일 2001년 11월 15일 (목) 20:53
ㆍ추천: 1  ㆍ조회: 406      
IP:
http://missa.or.kr/cafe/?logos.41.
“ 그분을 찾아서 ”
오늘 1독서의 지혜서의 말씀은 안다는 사람들과 똑똑하다는사람들에게 일침을 가하는 그런 말씀으로 다가온다.
"만일 그들이 세계를 탐지할 수 있다면 어찌하여 세계를 만드신 분을 찾아 내지 못했는가?"
세상의 아름다움을 바라보면서 하느님을 찬미한다는 것
그보다 더 지혜로운 사람은 없다는 것이다.
오늘 복음의 말씀도 그 맥락에서 이해해보자
오늘 복음에서는 노아 때의 물과 롯때의 불의 이야기가 등장한다.
물과 불은 사람이 아무리 날고 긴다 하여도 그 앞에서는 순식간에 사라짐을 상징한다.
물과 불이 지나간 자리에는 아무것도 남는 것이 없듯이.
즉 우리가 하느님 앞에 서게 될 때 정작 중요한 것이 무엇인가를 알아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런 사람이 바로 지혜로운 사람이 되는 것이다.
그분의 재림 앞에서 돈도 명예도 필요없다.
일도, 쾌락도 필요가 없다.
그런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바로 하느님께로 향하는 그 마음이 더 중요하다는 것이다.
그런 사람이 지혜로운 사람이라는 것이다.
과연 나는 지혜로운 사람인가?
과연 나는 종말을 기다리고 있는 사람인가?
무엇을 가지고 가려고 준비하고 있는가?
오늘 하루 묵상해 보도록해야겠다.
  0
3500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27    
회개한 작은아들과 용서못하는 큰아들 요한 2002-03-02 417
  26    
Re..님의 사랑은 불이어라 안나 2002-06-02 415
  25    
자유로운 사람! 당신이십니까? 사순5주간수요일 2002-03-20 415
  24    
부활을 믿는다면 33주 토요일 2001-11-24 415
  23    
소금기둥이되어 2001-11-17 415
  22    
당신의 나라는... 요한 2002-11-13 412
  21    
가장 큰 치유는 사랑이니... 요한 신부 2003-02-10 411
  20    
그는 의로운 사람이었다.그런데 나는..아니다 성요셉축일 2002-03-19 410
  19    
그분을 찾아서 요한 2001-11-15 406
  18    
그분께서 들어주시니 요한 2001-11-17 401
  17    
두 사람의 기도... 요한 2002-03-09 397
  16    
Re..욕심장이의 최후 요한 2002-05-23 396
  15    
아니오! 절대로... 요한 2002-03-23 396
  14    
너무도 무서워서 요한 신부 2003-02-05 394
  13    
** 문은희 2007-06-13 392
  12    
** 하루만에 10만원 적립받아서 현금으로 받자!! ** 까페공 2007-05-26 387
  11    
미워한다는 것이... 요한 2002-09-05 387
  10    
내가 당신보다 못한 것이 무엇이 있소? 요한 2002-09-06 384
  9    
아버지의 사랑 요한 2002-03-11 383
  8    
금항아리 요한 2002-05-28 381
  7    
Re예수님께서 함께 하시는 사람들! 안나 2002-05-30 379
  6    
엉터리 법칙 요한 2002-05-21 365
  5    
생방송바카라 정말 끝내줘여 http://perfect.co.to 이하나 2007-11-13 350
  4    
풀은 시들고 꽃은 지거늘... 시편 2002-05-30 348
  3    
죄없는 죄인, 죄있는 선인 사순5주 월요일 2002-03-17 336
  2    
* 이 성 순 2007-02-28 334
  1    
* 이 정 대 2007-02-13 332
1,,,414243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