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보모음
주보자료실
       
 
31-34주일  
       
 jubonara
주보모음
작성자 관리자
첨부#1 bdc5bed3c0c7_c7d8_bbf3babb.jpg (6,232KB) (Down:0)
ㆍ조회: 521    
http://missa.or.kr/cafe/?jubonara.1264.9
“ 1.온 세상의 임금이신 예수 그리스도 ”

온 세상의 임금이신 예수 그리스도


이 성화는 교회가 신앙의 해를 보내면서 공식적으로 선택한 성화로서 1170년 경의 작품인데, 작자는 미상입니다. 회벽에 타일의 모자이크로 그려져 있으며, 시칠리아 체팔루 주교좌성당에 소장되어 있습니다. 시칠리아 섬의 체팔루 주교좌성당 제단 상부의 이 그림은 원래 명성이 있었지만 교회가 신앙의 해상본으로 선택함으로써 온 세상에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작자 미상의 12세기 작품인 이 모자이크는 비잔틴 양식이며 동방교회 전통에 따라 그리스도 판토크라토라고 불립니다. 그 말은 전능하신 분, 만물을 다스리시는 그리스도라는 뜻입니다. 체팔루 주교좌성당은 천 년에 가까운 역사를 지닌 성당으로, 이 모자이크를 제작하기 위해 멀리 콘스탄티노플에서 기술자들을 데려왔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이 성화는 교회가 신앙의 해를 보내면서 공식적으로 선택한 성화로서 1170년 경의 작품인데, 작자는 미상입니다. 회벽에 타일의 모자이크로 그려져 있으며, 시칠리아 체팔루 주교좌성당에 소장되어 있습니다. 시칠리아 섬의 체팔루 주교좌성당 제단 상부의 이 그림은 원래 명성이 있었지만 교회가 신앙의 해상본으로 선택함으로써 온 세상에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작자 미상의 12세기 작품인 이 모자이크는 비잔틴 양식이며 동방교회 전통에 따라 그리스도 판토크라토라고 불립니다. 그 말은 전능하신 분, 만물을 다스리시는 그리스도라는 뜻입니다. 체팔루 주교좌성당은 천 년에 가까운 역사를 지닌 성당으로, 이 모자이크를 제작하기 위해 멀리 콘스탄티노플에서 기술자들을 데려왔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

신앙의 해를 지낸 모든 신자들은 이 성화를 가지고 있고, 또 모든 성당들도 이 성화를 가지고 있을 것입니다. 어떤 분은 이 작품을 다빈치의 작품으로 생각하시는데 400년의 시간차이가 나고 있습니다.

또한 성화는 예수님이나 성모님, 성인들을 기억하게 만듭니다. 성화 자체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우리 마음이 주님께로, 성인들께로 가는 것이 중요한 것입니다. 신앙인들에게 있어서 기억하는 것은 무척 중요한 것입니다. 일상 삶을 살아가면서 예수님께서 누구신지를 기억하는 주님의 자녀가 되어야 합니다.

   
이름아이콘 관리자
2018-11-14 09:36
성화를 크게 해 주세요.
   
 
  0
35000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31     나해 연중 제 34주일; 그리스도왕 대축일 빌라도의 심문 2012-11-23 2220
  30        8. 그리스도왕 관리자 2018-11-27 546
  29        1.온 세상의 임금이신 예수 그리스도 1 관리자 2018-11-14 521
  28           원본 성화 1 관리자 2018-11-14 591
  27        4-5.당신이 유다인들의 임금이오? 관리자 2017-11-19 968
  26        2.그리스도왕 대축일 관리자 2017-11-19 766
  25        3.진리에 속한 사람은 누구나 내 목소리를 듣는다. 관리자 2017-11-19 776
  24     나해 연중 제 33주일; 평신도 주일은 32주일로 평신도의 삶 2012-11-17 2101
  23        2.성사의 사효론(事效論 ex opere operato) 관리자 2018-11-17 364
  22           2.성사의 인효론(人效論, ex opere operantis) 관리자 2018-11-17 400
  21        8.구노의 아베 마리아와 앵베르 주교님, 그리고 다블뤼 주교님. 관리자 2018-11-14 420
  20        4-5.선택된 이들을 부르시는 예수님 관리자 2018-11-09 435
  19        1.깨어 기다리는 주님의 자녀들 관리자 2018-11-09 432
  18        3.무화과나무의 교훈 관리자 2018-11-09 379
  17        평신도의 의무와 권리(교회법 210-231) 관리자 2017-11-21 794
  16        깨어있는 신앙생활을 하는 그리스도인들 관리자 2017-11-21 73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