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보모음
주보자료실
       
 
전체글 보기  
       
 jubonara
주보모음
작성자 관리자
첨부#1 b5bfc1a4b3e0_b8b6b8aebec6.jpg (48KB) (Down:3)
ㆍ조회: 45    
http://missa.or.kr/cafe/?jubonara.1081.
“ 8.평생 동정녀이신 성모 마리아. ”

평생 동정녀이신 성모 마리아.

성모님께서는 평생 동정녀이십니다. 성경에서는 예수님의 형제가 한번도 마리아의 자식이라고 불리지 않았습니다. 또한 예수님의 어린 시절에 관한 기록을 보더라도 전혀 그런 언급이 없습니다. 예수님께 다른 형제가 있었다면 12살 때 과월절 축제를 지내기 위해 예루살렘에 갔을 때, 그들에 대한 언급이 나올 것입니다. 하지만 그런 언급은 어디에서도 찾을 수 없습니다. 또한 동행할 수 없을 만큼 아이가 어렸다면 어떻게 마리아가 순례의 길을 나설 수 있었겠습니까?

구약성경에서도 사촌을 가리키기 위해 형제라는 표현을 자주 쓰고 있습니다. 그리고 히브리말과 아람 말에서는 사촌을 지칭하는 적당한 표현이 없었기 때문에, <형제>라는 말이 한층 더 넓은 의미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따라서 성모님의 평생 동정성은 의혹을 받을 만한 점이 하나도 없는 것이며, 확실히 성전에 근거를 두고 있을 뿐만 아니라 복음서의 상세한 기록에 의해서도 잘 증명되고 있습니다.

예수님의 형제로서, 야고보, 요셉, 시몬, 유다 등 네 사람의 이름이 기록되고 있습니다(마태13,55). 이들의 아버지와 어머니를 규명하기는 어렵습니다. 야고보와 요셉은 알패오와 그의 아내 마리아의 아들이라고 하고, 시몬과 유다는 구로파스의 아들이라고 합니다. 마리아는 성모 마리아의 자매(요한 19,25)이고, 구로파스는 성 요셉의 형제(에제집뽀)이기 때문에, 이 네 사람의 사촌은 외가로 보나 친가로 보나 예수님의 사촌이라는 것입니다.

야고보는, 알패오(마태10,3)를 아버지로 하고 요셉의 어머니이기도 한 마리아(마태7,56)를 어머니로 하는 아들이라고 일컬어지고 있습니다. 복음사가 요한에 의하면, 이 마리아는 예수님의 어머니이신 마리아와 자매지간으로, 구로파스 혹은 글레오파(요한19,25)의 아내입니다.

예루살렘의 제2대 주교였던 시몬에 관하여 에제집뽀는, 그가 그리스도의 숙부 구로파스의 아들, 예수님의 사촌이었다고 합니다(에우제비오 교회사). 또 에우제비오는 에제집뽀로부터 구로파스가 성 요셉의 친형제라는 것을 알았다고 합니다. 그래서 문제는 알패오가 구로파스 또는 글레오파와 동일인물이냐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야고보와 요셉, 시몬과 유다는 모두 한 아버지를 둔 형제가 됩니다.

그리고 복음사가 요한은 알패오의 아내 마리아는 성모님의 언니였다고 하는데 이것은 문제가 좀 있습니다. 상당히 오랜 전통에 의하면, 성모 마리아의 양친인 요아킴과 안나와의 사이에는 오랫동안 자식이 없다가 마리아(성모님)만을 낳았다고 전해지기 때문입니다. 그렇다고 한다면 복음사가 요한이 말하는 <자매>라는 말도 사촌자매라는 의미가 없는 것은 아니다. 예수님의 형제라고 하는 것이 실제로 사촌 형제라고 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알패오, 구로파스의 아내는 그렇기 때문에 성모 마리아의 사촌자매였다고 생각됩니다.

야고보는 알패오와 마리아, 이 두 사람의 아들이라고 일컬어지기 때문에, 마리아는 알패오의 아내입니다. 이 마리아는, 성경의 다른 곳에서 구로파스의 아내라고도 말하고 있기 때문에, 알패오와 구로파스는 동일인물이며, 이름 한 가지는 아람말이고 다른 한 가지는 그리스말, 같은 이름이지만 읽는 법이 달랐다고 말합니다. 마리아는 알패오(구로파스)의 아내입니다.

 

   
     
 N  분류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1088    
11-20주일
교황주일 관리자 2018-06-20 24
  1087    
11-20주일
   4. 교황의 법적지위 관리자 2018-06-20 14
  1086    
11-20주일
   3. 교황의 직무- 교도권, 신품권, 통치권, 무류지권 관리자 2018-06-20 12
  1085    
11-20주일
   2. 교황직의 교리적 내용 관리자 2018-06-20 12
  1084    
11-20주일
   1. 명칭과 직위 관리자 2018-06-20 15
  1083    
11-20주일
남북통일 기원 미사 관리자 2018-06-15 52
  1082    
11-20주일
   4-5.심술과 배려 관리자 2018-06-15 62
  1081    
11-20주일
나해 연중 제 12주일 관리자 2018-06-15 46
  1080    
11-20주일
   4-5.“도대체 이분이 누구시기에 바람과 호수까지 복종하는가?”.. 관리자 2018-06-15 47
  1079    
11-20주일
   1.믿음을 간직하기 위해 기도해야 하는 우리들 관리자 2018-06-15 48
  1078    
1-10주일
나해 연중 제 10주일 관리자 2018-06-08 92
  1077    
1-10주일
   2.오 주님! 제가 이렇게 미사를 봉헌하게 하소서. 관리자 2018-06-08 97
  1076    
1-10주일
   3.“누가 내 어머니고 내 형제들이냐?”(마르3,33) 관리자 2018-06-08 94
  1075    
1-10주일
   1.예수님의 가족 관리자 2018-06-08 89
  1074    
1-10주일
   8.평생 동정녀이신 성모 마리아. 관리자 2018-06-08 45
  1073    
1-10주일
   4-5.예수님도 웃으셨을까요? 관리자 2018-06-08 87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1222324252627282930,,,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