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보모음
주보자료실
       
 
성탄시기  
       
 jubonara
주보모음
작성자 관리자
ㆍ조회: 1341    
http://missa.or.kr/cafe/?jubonara.456.31
“ 오늘 이 자리에 서 보니..., ”

오늘 이 자리에 서 보니...,

 

어찌 이리 되었을까?

언제 여기까지 오게 되었을까?

첫날이 엊그제였던 것 같았는데

파릇파릇한 새싹이 돋아 난 것이 얼마 전 이었던 것 같은데 벌써 낙엽은 지고 세상은 하얀 눈으로 덮여 버렸네.

 

어찌 이리 되었을까?

언제 여기까지 오게 되었을까?

한 해의 계획을 시작하며 올 해를 더욱 의미 있게 보내겠노라고 다짐했는데

벌써 마지막 장에 나의 발걸음을 옮기려 하고 있네.

 

오늘까지의 나는 내일을 준비하기 위한 나이기에 위로하며 내일을 받아들일 수 있지만

한 해가 가면 또 한 해가 오고,

붙잡을 수 없는 시간의 발걸음을 늘 종종 걸음으로 따라가다 보니

검던 머리는 어느덧 하이얀 서리가 조금씩 쌓여가고

하늘을 향하던 시선은 어느덧 땅을 바라보며

한 걸음 한 걸음 옮기는 것조차 힘들어지고 있네.

 

어찌 이리 되었을까?

언제 여기까지 오게 되었을까?

그리고 오늘 저녁에는 어디까지 가 있을까?

......,

   
  0
35000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70     2013 송년미사 요한신부 2013-12-31 10151
  69        2016년 한 해를 보내며 -성찰과 결심 관리자 2016-12-30 1436
  68           송년(送年)과 망년(忘年) 보낼 것인가? 잊을 것인가? 관리자 2016-12-31 1488
  67           오늘 이 자리에 서 보니..., 관리자 2016-12-31 1341
  66              Re..오늘 이 자리에 서 보니..., Pine 2017-01-01 1581
  65           2016년 한 해를 보내며 - 감사와 청원 관리자 2016-12-30 1087
  64     주님 세례축일 주보사랑 2011-02-11 2468
  63        1.나는 왜 세례를 받았는가? 관리자 2018-01-06 898
  62        5-6.세례성사란 어떤 성사인가요? 관리자 2017-11-22 706
  61        8.하느님의 사랑 안에 머물러 살아가는 그리스도인 관리자 2017-11-22 733
  60        3.예수님께서 세례를 받으신 이유 관리자 2017-11-22 679
  59        1.아버지 하느님의 사랑을 받으시는 예수님 관리자 2017-11-22 675
  58        3.예수님께서 누구신지를 선포하는 세례자 요한 관리자 2017-11-22 708
  57        2.공적 경배와 사적 경배 관리자 2017-01-06 1248
  56        가해 주님 세례 축일 2014 예수님의 겸손과 의로움 2014-01-11 1586
  55        세례성사 수세, 화세, 혈세, 2013-01-05 1891
12345